체코 프라하 워킹투어
 
 
   
   
 
 

0
 161   9   1
  View Articles

Name  
    
Subject  
   경찰 사칭 사기꾼 조심!
최근 비엔나에는 경찰을 사칭한 사기 범죄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이들은 관광객 뿐만 아니라 현지에 거주하는 외국인들까지도 범행 대상으로 삼아 현금과 카드등 귀중품을 빼았고 폭행까지 휘두르기 때문에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주로 마약 단속반을 사칭하는 범인들은 2-3명씩 짝을지어 움직이며 현금을 많이 소지하고 다니는 한국인들이 주요 표적이 되고 있다.

범인들의 특징과 주의 사항은 아래와 같다.

1.사복을 입고 경찰 신분증을 제시하며 가방을 열어줄 것을 요구하면 당황하지 말고 시간을 끌면서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곳에서 벗어나지 않아야 한다.

2.지갑의 내용물이나 신용 카드의 비밀번호를 요구하면 절대 응해서는 안된다. 경찰이 지갑의 현찰이나 신용카드를 검색하는 일은 없다.

3.사람의 왕래가 잦은 곳에서 검문하지 않고 구석진 곳으로 동행을 요구할 때 따라가면 폭행 등의 화를 당할 수 있으므로 절대 구석진곳으로 따라가서는안된다.

4.길거리 도박판에서 구경하거나 분위기에 휩쓸리다 보면 소매치기를 당하기 쉽다.

*현지 경찰은 여행객을 대상으로 검문을 하는 경우가 거의 없으므로 위와 비슷한 상황에 처하면 경찰서 133, 또는 대사관(TEL.478-1991) 영사과로 신고하기 바랍니다.

뉴스제공: 쿠쿠쿠 오스트리아 www.cucucu.com



no
subject
name
date
hit
*
161
  노유경님 1만원을 더 입금하셨는지 확인바랍니다

2006/07/25 15369 2314

  경찰 사칭 사기꾼 조심!

2006/08/08 16003 2409
159
  팝페라 테너 임형주 잘츠부르그 콘서트

2006/08/22 15582 2435
158
  9월 15일 대한항공 비엔나 취항

2006/08/23 16725 2256
157
  로그인이 안된다구요?

2006/10/10 16604 2493
156
  홈페이지가 열리지 않아 힘드셨죠

2006/09/27 16227 2611
155
  유럽에는 면제점이 없다. 그럼 쇼핑은?

2006/09/02 20203 2778
154
  추석 연휴는 비엔나 워킹투어와 함께 하세요~~

2006/09/11 17847 2785
153
  맞춤투어를 이용하세요~~

2006/10/06 16649 2362
152
  비엔나 남녀 공용 사우나에서 생긴일

2006/10/21 66915 3441
151
  시계 맞춰, "섬머타임 해제"

2006/10/29 17545 2762
150
  700년 역사 비엔나 크리스마스 시장

2006/11/19 18238 2771
149
  알프스 잘츠캄머굿의 겨울 이야기

2006/12/03 16851 2415
148
  비엔나의 12월 31일 '실베스터 축제 즐기기'

2006/12/05 17347 2425
147
  비엔나 겨울 여행의 별미 '글뤼바인'

2006/12/06 18703 2819
146
  비엔나의 맛! 사커 토르테 Sacher-Torte

2007/01/07 17662 2456
145
  비엔나의 명품 무도회로 초대합니다!!

2007/01/10 16923 2358
144
  부시 못잤던 비엔나 호텔 그방!

2007/01/17 16930 2442
1 [2][3][4][5][6][7][8][9]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tyx